오사와 온천

그리운 옛 일본이 떠오르는 정취 넘치는 온천

1,200년이나 되는 오랜 역사를 가진 온천. 계절마다 달라지는 풍경이 아름다우며 예로부터 치료를 목적으로 이용하는 탕치장으로 사랑받아 왔습니다. 온천 수질은 알칼리성 단순천으로 무색투명하며 피부에 닿는 감촉이 매끄럽고 부드럽습니다.


총 7개 욕탕이 있으며 특히 노천탕 ""오사와노유""가 유명합니다. 혼욕탕이지만 밤에는 여성 전용 시간대도 있습니다. 맑은 시냇물이 바로 옆을 흐르는 개방감과 함께 호사스러운 목욕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당일치기 입욕도 가능하지만 모든 욕탕을 만끽하고 싶은 분은 숙박을 추천합니다.


고풍스러운 분위기의 ""자취부 도지야"", 띠 지붕이 특징인 ""기쿠스이칸"", 현대적인 건물의 ""산스이카쿠"" 등 개성이 다른 세 숙소가 있으며, 각 시설이 다리와 복도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잠만 잘 수도 있는 합리적인 숙소부터 고급스러운 료칸까지 예산과 취향에 맞춰 고를 수 있는 것도 기분 좋은 포인트입니다. 치료 목적으로 숙박하는 손님이 직접 음식을 만들며 장기 체류할 수 있는, 옛 모습 그대로의 탕치 숙소가 있는 점도 독특합니다.


오사와 온천은 시인들이 사랑한 온천이기도 합니다. 미야자와 겐지가 어린 시절부터 즐겨 찾았으며, 다카무라 고타로는 ""진정한 온천의 멋이 있다""며 매우 마음에 들어 했다고 합니다. 아이다 미쓰오가 쓴 글도 전시되어 있습니다.

기본 정보

주소
岩手県花巻市湯口字大沢181
공식 사이트
https://www.oosawaonsen.com/pdf/inbound.pdf
이용 후기
리뷰 (TripAdvisor)
비고
0198‐25‐2233(기쿠스이칸)
0198‐25‐2315(도지야)

문의처

문의처
산스이카쿠
전화번호
0198-25-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