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 시간을 걸쳐 만들어진 동북 대자연의 예술

광대한 면적을 자랑하는 동북에는 긴 시간을 걸쳐 만들어진 기암 큰바위, 동굴 등 조형미로 매료하는 자연의 산물이 곳곳에 있습니다. 그 중에서 이번에는 아오모리 현의 「호토케가우라」,  후쿠시마 현의  「아부쿠마 동굴」,  니가타 현의 「사사가와나가레」의 3개의 명소를 소개합니다.

【아오모리 현】호토케가우라

혼슈 최북단의 땅에서 만나는 압권의 조형미


혼슈 최북단의 땅 · 시모키타 반도의 서쪽에 위치하는 호토케가우라. 투명한 에메랄드 그린빛의 바다에 우뚝 선, 약 2km에 달하는 암석해안입니다.
쓰가루 해협의 파도가 만들어 낸 바위들은 바로 대자연의 조형미입니다. 백록색의 거대한 기암과 그것을 둘러싼 녹색의 숲, 맑고 푸른 빛의 바다의 대비가 훌륭합니다.

호토케가우라는크고 작은 기암괴석으로 형성되어 있으며 큰 것은 해발 100m 가까운 바위도 있습니다.

나라의 명승 · 천연 기념물로도 지정되어 있습니다.

극락정토를 연상시키는 신비로운 절경

부처님을 의미하는 한자가 들어간 「호토케가우라」의 이름처럼 백색의 거석이 부처님처럼 있는 모습은  숭고하고 환상적인 극락정토를 연상시키는 경관입니다.
기암의 하나 하나에는 「여래의 목」 「오백나한」 「십삼 부처 관음 비위」 -「극락 바닷가」등 부처님의 이름을 딴 이름입니다.
이러한 거암 기암의 앞에 서서 압도적인 스케일과 함께 자연이 가지는 신비함를 느낄 수 있습니다.

관광 유람선을 타고 호토케가우라를 더 즐기자

호토케가우라를 더 즐기고싶으면 관광 유람선을 추천합니다. 4~10월에 3개의 항구에서 운행하고 있습니다.
글라스보트로 둘러 보는 15분 정도의 짧은 코스 외에도 바위의 이름과 유래, 볼거리 등을 안내하는 90분 코스까지 다양한 플랜이 있습니다.호토케다우라까지의 해안에도 큰 바위와 절벽이 있어 유람선을 타면 해상에서 절경을 볼 수 있습니다.

코스중에는 5~7월경에 돌고래가 나타나는 해역을 통과하는 것도 있습니다. 운이 좋으면 배와 함께 수영하는 야생 돌고래들을 만날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Column

호토케가우라에 오면 참치의 성지에 들러보세요

호토케가우라에서 자동차로 약 1시간거리에 참치의 산지로 유명한 오오마 초가 있습니다. 혼슈 최북단의 오오마자키에는 실제로 양륙 된 440kg의 참치를 재현 한 실물 크기의 기념비가 서 있습니다.
시장 첫 경매에서 매년 최고치를 만들어내는 것으로 유명한 「오오마 참치」를 먹을 수있는 음식점도 준비되어 있고 회는 물론 해물덮밥과 초밥 등 맛있는 오오마 참치를 맛볼 수 있습니다.

【후쿠시마 현】 아부쿠마 동굴

동양 최고라고도하는 다양한 종유석 약 8000 만년의 세월이 만들어낸 자연의 예술


길이 600m의 동굴 안에는 들어가면 약 8000 만년의 세월이 만들어 낸 대자연의 조형미가 눈앞에 펼쳐집니다. 동굴 안으로 들어가보면 「요괴의 탑」 「백자의 폭포」등 독특한 애칭이 붙은 다양한 종유석이 빛에 비추어진 모습을 드러냅니다.

코스는 길이 600m를 약 40분으로 둘러 보는 「일반 코스」외, 길이 120m의 「탐험 코스」를 추가 할 수 있습니다.
「탐험 코스」는 좁은 공간이 많고 몸을 굽히며 나아가거나  통나무 사다리를 건너는 등 모험을 좋아하사는 분한테 추천하는 코스입니다.

환상적인 세계가 펼쳐지는 거대한 공간 「타키네고텐」

아부쿠마 동굴 최대의 볼거리는 높이 29m 넓이 1000㎡에 달하는 거대한 구멍 「타키네고텐」
동굴내에서 가장  큰 홀에서 라이트 업 된 희귀 종유석을 계단을 올라가며 눈앞에서  감상 할 수 있습니다. 빛의 연출에 의해 환상적인 공간이 펼쳐지며  대자연이 만들어낸 스케일감에 압도됩니다.

하루의 변화를 표현하는 「달의 세계」

아부쿠마 동굴의 마지막은「달의 세계 」
동굴에서는 일본에서 처음으로 무대용 조광시스템이 도입되어 새벽부터 해가 질 때까지의 변화가 2분으로 표현됩니다.
또한 주요한 종류의 종유석을  볼 수있는 명소이기도합니다. 물이 똑똑 떨어지는 소리와 빛이 환상의 세계로 이끌어줍니다.

Column

입수 동굴에서 케이빙 (동굴 탐험)에 도전하자!

아부쿠마 동굴 옆에있는 「이리미즈 동굴」은 본격적인 케이빙 (동굴 탐험)을 체험 할 수있는 명소입니다. 길이 900m의 동굴내에는  A ~C의  3 의 코스로 나누어 져 있으며  출입구에서 길이 150m의 A 코스는 평상복으로 들어갈 수 있습니다.
대부분 사람이 손대지 않은 B코스부터는 수온 10 ℃ 이하의 찬물에 무릎까지 잠기면서 손전등이나 촛불에 의지하여 엎드리면서 동굴의 틈새를 뚫고 이동합니다 .

지저의 어드벤처 월드를 체험해보십시오.

【니가타 현】 사사가와나가레

동해의 거친 파도가 만들어낸 조형미


니가타 현 북부의 마을 · 무라카미 시내에서 15km정도 북상 한 곳에있는 사사가와나가레. 동해의 거센 파도에 의해 태어난 기암 괴암이 약 11km에 걸쳐 이어지는 암초해안입니다. 일본 유수의 투명도를 자랑하는 맑고 푸른 바다와 함께 기암이나 암초, 동굴 등의 풍경이 계속됩니다. 이 으리으리한 경관은 국가 지정 명승 및 천연 기념물로 지정되어 있습니다.


관광 유람선을 타고 사사가와나가레를 더 즐기자

사사가와나가레의 경치를 즐기려면 유람선을 타는 것을 추천합니다. 40분 정도의 주유에서는 모양이 비슷하기 때문에 그 이름이 붙여진 「안경 바위」, 「공룡 바위」라는 사사가와나가레을 대표하는 기암들을 가까이서 즐길 수 있습니다. 바다에서 본 사사가와나가레의 경치는 압권입니다.

유람선에는 또 하나의 즐거움이 있습니다. 유람선을 뒤따라오는 갈매기에게 먹이주기 체험입니다.  아이는 물론 어른까지 흥분하는 체험입니다!
저녁 편에서 낭만적인 일몰도 볼 수 있습니다.


드라이브와 기차에서도 즐길 수 있다

니가타 현 일본 해안을 달리는 국도, 「일본해 석양 라인」중에서도  사사가와나가레의 바로 옆을 달리는 국도는 아름다운 경관을 즐길 수있는 인기의 드라이브 코스입니다. 드라이브 코스의 「일본해 석양 스테이션」에서는 동해에 석양을 다양한 포인트에서 감상 할 수 있습니다.

드라이브뿐만 아니라 니가타에서 아키타로 향하는 JR 우에쓰 선에서도 사사나가레를 바라 볼 수 있습니다. 맑은 날이면 동해에 떠있는 사도와 아와시마의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Column

현지에서는 유명한 사사가와나가레에서 태어난 소금

수질이 좋은 사사가와나가레의 주변에서는 옛부터 소금 만들기를 하고 왔습니다. 인근 가게 등에서 「사사가와나가레의 소금」이라는 이름이 붙여진 소금이 판매되고 있으며  카페와 휴게소에서  소금이 들어간 아이스크림을 먹을 수 있습니다. 짠맛이 깔끔한 뒷맛을 느끼게 해줍니다.

또한 옛날 소금 만들기를 견학 할 수 있는 장소도 있습니다.


  • 【아오모리 현】호토케가우라
  • 【후쿠시마 현】 아부쿠마 동굴
  • 【니가타 현】 사사가와나가레

GoogleMap은 표시 횟수가 제한된 무료사용 범위를 이용해 게재하고 있습니다.
상황에 따라서는 열람이 불가능한 기간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미리 양해 바랍니다.

  • 특집
  • 긴 시간을 걸쳐 만들어진 동북 대자연의 예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