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록의 계절에 추천동북를 수놓는 자연 명소

웅장한 산과 자연이 많은 동북에서는 여러 가지 우연이 겹쳐 만들어낸 자연의 산물을 만날 수 있습니다. 이번에는 신록의 계절에 추천하는  4개의 자연 명소를 소개합니다.

【아오모리 현】 오이라세 계류

오이라세 계류는 녹색에 둘러싸인 북쪽의 경승지로 유명한 토와다 호수가 원류인 약 14km에  이어지는 물길입니다. 도와다 호수에서 흘러 나오는 유일한 수계입니다.

이끼가 낀 바위와 쓰러진 나무, 나무가 우거진 울창한 숲을 헤치고 폭포와 물보라, 부드러운 청류로 모습을 바꾸고 상류에서 하류까지의 고저차 200m를 여행합니다.

그 물길은 어디를 봐도 이끼와 바위, 물보라가 만들어내는 계류미의 연속. 한숨이 나올 정도의 훌륭함에 방문한 사람을 신비로운 세계로 초대합니다.

오이라세 계류를 대표하는 3개의 계류미

기점인 도와다 호수 동쪽 네노쿠치에서 종점인 야케야마 까지 14㎞의 물의 흐름은 역동적인 폭포가  이어지는 상류부,  물보라를 올리는 강한 흐름이 이어지는 중류부, 완만하게 흐르는 하류부로 나누어 사진촬영하기 좋은 장소의 연속입니다.

이번에는 그 중에서도 특히 인기있는 「쵸시오오타키」 「아수라의 흐름」 「시미다레의 흐름」을 소개합니다.

시간이 없는 분이나 체력에 자신이 없는 분들은 버스를 이용하거나 계류에 따라  드라이브하는 것도 추천합니다.

■ 銚子大滝 (쵸시오오타키)
본류에 걸리는 유일한 폭포이며 폭 20m, 낙차 7m에 달하는 오이라세 계류 최대의 폭포입니다. 오이라세의 상징적인 존재입니다. 오이라세 계류를 올라가 도와다 호수에 들어가려고하는 물고기를 거부하는 「물고기 방지의 폭포」라고도 하며 그 호쾌한 모습에 압도됩니다.

■ 阿修羅の流れ (아수라의 흐름)
포스터 등에 자주 등장하는 오이 라세 계류의 경승지.  가장 물살이 세고 이끼 낀 바위틈으로 맑은 물이 겹겹이 쌓여 흰 물보라를 일으키며 흐릅니다.주위의 초록과의 대비가 아름답고,  좋은 사진촬영 장소입니다.

■ 三乱の流れ (사미다레의 흐름)
야케야마에서 가장 가까운 명승지. 세 계류가 합류하여  풍부한 수량을 자랑합니다. 곳곳에 바위에 의해  물줄기가 많이 생성되고 역동적이고 아름다운 경치를 볼 수 있습니다. 봄에 피는 진달래의 아름다움으로 유명합니다.

오이라세 계류만의 매력이란?

오이라세 계류의 매력은 걷는 사람과 같은 시선으로 맑은 물과 폭포를 느낄 수있는 것입니다. 오이라세 계류는 홍수의 빈도가 적고  계류를 따라 산책로가 정비 되었기 때문에 가까이에서 계곡의 아름다움을 즐길 수 있습니다.

오이라세 계류의 경관미를 만들어 내고 있는 이끼도 매력의 하나입니다. 도와다 호수가 천연 댐의 역할을 하고 안정적인 물량이 공급되고 있기 때문에 계류의 바위가 물에 침식되지 않고 아름다운 이끼가 자라났습니다.

오이라세 계류의 매력은  이러한 자연의 우연에 의해 생겨 났다고 할 수 있습니다.


Column

오이라세 계류 인기있는 액티비티 「이끼 산책」

915년에 일어난 분화의 영향을 받은 오이라세에 다시 숲이 생긴 것은 이끼덕분입니다. 바위가 많은  대지에 생긴 이끼가 초목의 성장에 필요한 흙을 만들고 울창한 숲을 키웠습나다.

4월 중순~11월 초순에는 네이처 가이드와 함께 이끼의 미시 세계를 들여다 볼 수 있는 「오이라세 계류 이끼 산책」이 개최되고 있습니다.

확대경으로 보면 오이라세 계류의 탄생 스토리가 보일 수 있습니다.

【아오모리 현・아키타 현】 시라카미 산지

아오모리와 아키타의 경계에 걸쳐있는 시라카미 산지. 해발 1000m에서 1200m에 달하는 산악지대의 총칭이며  넓이는 오키나와 본섬의 면적을 넘는 약 13만ha입니다.
그 중에 세계 자연 유산에 등록되어있는 것은 너도밤 나무 원시림이 펼쳐지는  약 1 만 7000ha의 핵심 부분입니다.  광대 한 땅에 벌목과 식수, 임도 건설이 수행되지 않은 원시림이 존재하는 것은 세계적으로도 매우 귀중합니다.

노목이 무너지면 그 공간에 태양빛이 비쳐 낙엽 속에 어린나무가  싹이 틉니다.  이러한 세대교체가 약 8000 년 동안 끊임없이 반복되고 시라카미의 숲은 계승되고 있습니다.

다양한 동식물이 생식하는 신비의 숲

시라카미 산지가 세계 자연 유산에 등록 된 포인트 중 하나가 생태계입니다. 시라카미 산지의 너도밤 나무 숲은 원시성과 동식물의 다양성이 세계적으로 봐도 드문 숲이며 고유종,멸종위기종의 서식지이기도 합니다.
개체수가 적고, 1965년에 국가 천연 기념물로 지정된 대형 딱따구리과의 새 「까막 딱따구리」는 시라카미 산지의 상징적 인 존재입니다.

트레킹으로 세계유산을 체감하자

세계자연유산의 등록지역은 핵심지역 (코아존)과 완충지역 (버퍼존)으로 나뉘어 생태계 보호를 위해 코아존의 입산이 제한되는 한편, 버퍼존에서는  초보자를 위한 산책로가 정비되어 있습니다.
소요 시간 1시간~2시간 정도의 트레킹 코스가 여러개 있으며 산책을 즐기면서 너도밤 나무와 신비의 호수 등 시라카미 산지의 매력을 마음껏  느낄 수 있습니다. 신록의 5월~단풍계절의 10월까지가 트레킹하기에 가장 좋은 계절입니다.

세계유산에서 볼 수 있는 기적의 블루 「아오이케」

시라카미 산지의 서쪽에는 33개의 호수가 점재하는「十二湖(쥬니코)」가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단연 이채로운 것이 「아오이케」입니다.

밝고 투명한 코발트 블루는 마치 「파란 잉크를 흘린 것 같다 」라고도하고 날씨와 시간 , 빛, 보는 각도에 따라 다양한 푸른색으로 변합니다. 새소리와 숲의 공기를 느끼면서 보는 아오이케는 절경입니다.

Column

시라카미 산지를 배우는 「시라카미 산지 비지터 센터」

시라카미 산지에 들어가기 전에 추천하는 「시라카미 산지 비지터 센터」

시라카미 산지의 아오모리 현쪽의 관문에 해당하는 니시메야무라에 있으며 시라카미 산지의 사계절의 변화가 영상으로 볼 수 있고 세계의 너도밤 나무와 자연유산, 생태계에 대해 알 수 있습니다.

시라카미 산지에 대한 지식을 얻은 후에 산책하러 나가면 더욱 즐거운 산책이 될 수 있을것입니다.

【후쿠시마 현】 고시 키누마 자연 탐승로

이나와시로 호수와 아즈마 연봉의 절경을 감상 할 수 있으며 일본 백명산의 하나로도 꼽히는 반다이 산.

반다이 산에는 웅장한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트레킹 코스가 다수 있으며 평탄한 길때문에 초보자도 부담없이 즐길 수있는 것이 「고시키누마 자연 탐승로」입니다.   총거리 3.6㎞, 소요 시간은  1시간 10분 정도로  반다이 산을 대표하는 고시키누마 호수군 중 8개의 호수를 둘러쌀 수 있는 인기 코스입니다.

호수의 색상은 계절과 날씨, 시간, 보는 각도에 따라 섬세하게 변화합니다. 이 변화무쌍한 아름다움은 언제 방문해도  질리지가 않습니다.

왜 늪에 따라 색상이 달라?

고시키누마는 5개의 늪이라는 의미가 아니라 다양한 색채가 볼 수 있다는 점에서 「고시키누마」라고 불리고 있습니다. 에메랄드 그린, 코발트 블루, 청록 등 진행할 때마다 다른 색채를 내며 그 신기한 양상은 마치 「신비의 호수」입니다.

날씨와 계절, 시간대, 보는 각도에 따라 다양한 색상을 내기 때문에  방문 할 때마다 다른 표정을 볼 수 있습니다. 늪에 따라 다른 색상을 볼 수 있는 것은 수중에 포함 된 화산성 광물의 차이와 수중식물, 빛의 굴절률의 변화 등에 의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고시키누마는 어떻게 태어났을까?

고시키누마를 비롯한 우라반다이에 존재하는 수백개의 호수는 1888년에 일어난 반다이 산의 분화에 의해 형성되었습니다. 현재의 아름다운 경관은 이러한 대자연의 위력 외 식림활동 등 선인들의 노력으로 탄생했습니다.

 그 중 수십개의 호수군이 「고시키누마 호수군」이라고 합니다.

고시키누마 최대의 늪 관광객의 인기를 모으는 비샤몬누마

고시키누마 입구 버스정류장에서 시작하여 10분 정도 걸으면 눈에 들어오는 것이 고시키누마 최대의 늪 「비샤몬누마」입니다.

정면에는 아름다운 반다이 산이 우뚝 솟아  고시키누마 호수군 중 가장 훌륭한 경관을 바라볼 수 있는 곳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여기에서는 대여 보트로 호수 산책을 즐길 수 있으며  경치가 반사하는 맑은 호수에서 타는 보트 대여는 인기있는 액티비티입니다. 30 분 단위로 대여 가능합니다.

Column

비샤몬누마의 전설 「하트 마크의 잉어」

바닥이 보일 정도로 투명도가 높은 호수속을 유유히 헤엄치는 화려한 잉어. 그 무리에는  몸에 붉은 하트마크가 붙은 잉어가 회유하고 있습니다. 만나면  행복을 부르는 잉어로 비샤몬누마의 전설이되고 있습니다. 보트를 타고 꼭 찾아보세요.

【니가타 현】 오오노가메

사도의 북쪽에 있는 동해에 돌출 된 작은 「산」.  「오오노가메」라고 불리며  마치 거북이 모양을 한 이 산은  실은 거대한 통반석입니다.  토비시마 감초의 서식지로도 유명하며 5월 하순~6월 초순에 제철에는 일면에 퍼지는 노란 융단과 스카이 블루의 대비가 아름답습니다.

오오노가메에는 산책로가 정비되어 있어 바위 정상까지는 약 30분정도로 부담없이 올라갈 수 있습니다.

산책로에는 두 마리의 거북이 웅크리고있는 것처럼 보이는 2개의 섬 「후타츠카메」도 볼 수 있으며 조수의 밀물과 썰물때문에 경치가 변화하는 동해를 즐길 수 있습니다. 오오노가메 주변 해수는  사도에서도  자랑하는 투명도입니다.

정상에 도착하면 사도의 북쪽 해안 「소토카이흐」를  조망할 수 있습니다. 눈앞에 펼쳐지는  해안과 수평선. 대자연의 파노라마에 압도됩니다. 사도에서 가장 역동적인 경관과 투명한 바다, 때묻지 않은 자연이 남아 있고 자연의 강력함이 느껴집니다. 동해의 일몰은 계속보고 있어도 질리지 않는 아름다움입니다.

끝없는 주황색. 압권의 토비시마 감초

토비 시마 감초는 사도 이외에서는 야마가타 현의 일부에서만 볼 수있는  백합과의 노란 꽃입니다.

5월 하순부터 6월 초순에 걸쳐 제철을 맞아 오오노가메를 노란색으로 가득 메웁니다. 노란색으로 물든  일면과 맑고 푸른 하늘의 콘트라스트는 절경입니다.

사도에서는 토비시마 감초를 「요라메」라고합니다. 요라메의 「요」는 물고기, 「라메」는 계란을 품고있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 꽃을 피우면 바다가 살아난다」라는 말도 있으며  주민들의 손으로 소중히 지켜지고 있습니다.

Column

토비시마 감초를 배경으로 향토예능을 만끽

사도에는 역사적인 배경에서 귀족문화와 무사문화, 상인문화 등 다양한 문화가 유입되어 다양한 향토예능이 번성했습니다.

감초의 절정의 시기에 맞춰 개최되는 「사도 감초 축제」에서는 노랗게 핀 감초의 카펫을 배경으로 가이후 북이나 사도 민요 등 다양한 향토예능을 즐길 수 있습니다.

전야제에서는 감초의 라이트 업이나 모닥불에 비친 귀신 북 (오덴코)도 피로되어 낮과는 다른 분위기를 즐길 수 있습니다.

  • 【아오모리 현】 오이라세 계류
  • 【아오모리 현・아키타 현】 시라카미 산지
  • 【니가타 현】 오오노가메

GoogleMap은 표시 횟수가 제한된 무료사용 범위를 이용해 게재하고 있습니다.
상황에 따라서는 열람이 불가능한 기간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미리 양해 바랍니다.

  • 특집
  • 신록의 계절에 추천동북를 수놓는 자연 명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