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다이 성터

아오바야마 산에 세워진 불패의 명성!

다테 62만 석의 거성, 센다이성(아오바성). 해발 약 130m, 동쪽과 남쪽이 절벽으로 둘러싸인 천연 요새에 세워진 이 성은 장군 도쿠가와 이에야스의 경계를 피하기 위해 굳이 천수각을 설치하지 않았다고 한다. 안타깝게도 지금은 성은 사라지고, 재건된 망루가 옛 모습을 간직하고 있다. 마사무네 공 기마상 앞에 서면 천하통일의 야망을 품은 마사무네 공과 같은 시선으로 센다이 시내를 조망할 수 있다.


아오바성 자료전시관에서는 컴퓨터그래픽을 이용한 아오바성 복원 영상 등을 볼 수 있다. 주변에는 센다이 출신 시인 도이 만수이(土井晩翠)의 문학비도 있으며, 2003년 여름에 국가 사적으로 지정되었다.


성터 일대는 아오바야마 공원으로 조성되어 있으며, 본성터에서는 센다이 시내와 태평양을 한눈에 볼 수 있다. 도이 만수이 동상 앞에서는 9:00~18:00까지 30분마다 '아라성의 달' 자동 연주곡이 흘러나온다. 천수대에서는 100만 도시 센다이의 야경을 즐길 수 있다.


최신 정보는 공식 사이트 등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기본 정보

주소
宮城県仙台市青葉区川内1

이 홈페이지를 열람한 분은 이러한 홈페이지도 열람하고 있습니다.

키타카타 양조장 탐방 느긋하게 산책하기
상세